About 다우리교회

이 저자는 아직 상세 내용을 기재하지 않았습니다.
So far 다우리교회 has created 585 blog entries.

고린도후서 5장 땅의 삶을 위한 화목의 직분

고린도후서 5장 땅의 삶을 위한 화목의 직분

주요 구절: 고후 5:17

 

인간은 ‘2 Corinthians 5 | afterJOHN™ ‘겉사람’(4:16), ‘영원한 영광의 중한 것’보다 ‘잠시 받는 환난의 경한 것’(4:17), ‘영원한 보이지 않는 것’보다 ‘잠깐 보이는 것(4:18), ‘하늘에 있는 영원한 집’보다 ‘땅에 있는 장막’(1절), ‘믿음’보다 ‘보는 것’을 좋아합니다. 사람은 이 세상의 고통과 탄식과 아픔을 벗어버릴 수 없습니다. “우리가 담대하여 원하는 바는 차라리, 몸을 (1____) 주와 함께 있는 그것이라.”(8절) 성도는 문제와 아픔을 피하거나 무시할 수 없습니다. 고통에는 하나님의 계획이 있습니다. 하나님이 맡긴 일과 직분 때문입니다. 바울은 고통 가운데 있지만, 영적으로 하나님과 화평하며 새 삶을 살 수 있습니다. “그런즉 누구든지 (2_____) 안에 있으면 […]

고린도후서 4장 직분자, 보배를 담은 질그릇!

고린도후서 4장 직분자, 보배를 담은 질그릇!

주요 구절: 고후 4:7

2 Corinthians 4:16 | Egos & Buffaloes

바울의 사도직은 지속적으로 공격받은 것으로 보입니다. 바울은 예수 그리스도로부터 직접 임명 받은 사도로서 일 합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이 직분을 받아 (1____)하심을 입은 대로 낙심하지 아니하고”(1절) 바울은 비난과 중상모략으로 낙심할 만도 합니다. 그러나 그럴 필요가 없습니다. 하나님이 바울에게 직분을 주셨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혼잡하게 하지 아니하고 오직 (2____)를 나타냄으로 하나님 앞에서 각 사람의 양심에 대하여 스스로 추천(2절)합니다. 직분자는 그리스도의 영광의 광채인 복음을 사람들에게 선포하는 ‘하나님의 종’입니다. 사람을 섬긴다는 점에서 ‘사람의 종’(5절)이기도 합니다. 바울이 전하는 복음은 “망하는 자들”(3절)에게는 수건으로 덥힌 것처럼 마음이 혼미하게 작용하지만(4절), ‘생명을 […]

고린도후서 3장 새 언약의 영광스런 일꾼

주요 구절: 고후 3:3

 

고린도후서 2장 17절 “하나님의 말씀을 혼잡”하게 하는 사람들이 바로 3장 1절에 언급된 “어떤 사람들”입니다. 그들은 교회로부터 추천서를 받았지만 말에 신뢰가 없고 권위가 없습니다. 그들의 말은 추천서와 다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바울은 추천서를 가질 필요가 없습니다. 바울의 보증은 바로 고린도교회입니다. “너희는 우리의 (1____)라. 우리 마음에 썼고 뭇 사람이 알고 읽는 바라.”(2절) 고린도교회는 바울을 통하여 나타난 영적 추천서, 곧 “그리스도의 (2____)”(3절)입니다. 당시 추천서는 편지 형식이었습니다. 바울의 추천서는 잉크로 쓴 것이 아니고, 하나님의 영으로 쓴 것이며, 돌 판에 쓴 것이 아니고, 육의 마음 판에 쓴 것입니다. “돌 판”(돌비)과 “마음 판”(心碑)의 대비는 ‘옛 언약’과 […]

고린도후서 2장 권징->회개->용서, 그리스도인의 향기

고린도후서 2장 권징->회개->용서, 그리스도인의 향기

주요 구절: 고후 2:14

Daily Bible Verse | Grace | 2 Corinthians 2:14 (NASB)

2장은 바울이 처한 상황을 상세히 기술합니다. 바울이 고린도교회에 바로 가지 않은 것은 성도에게 아픔을 주지 않기 위함입니다(1절). 2절의 본문이 좀 난해한데, 표준새번역을 봅시다. “그런데 내가 여러분을 마음 아프게 한다면, 나를 기쁘게 해 줄 사람은 여러분 밖에 없습니다. 사람들에게 슬픔을 안겨주는 셈이 되지 않겠습니까?”(2절)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고린도교회 성도의 너무 많은 근심은 바울에게 걱정거리입니다(3절). 바울이 “많은 눈물”(4절)로 쓴 세 번째 편지는 그들을 향한 넘치는 (1____) 때문입니다(4절). 바울은 고린도교회를 어렵게 한 범죄자에게 부여한 벌이 마땅했다고 생각합니다(6절). 그 […]

고린도후서 서론 + 고린도후서 1장 고난ㆍ위로ㆍ구원ㆍ감사, 그리고 방문 연기 이유

고린도후서

 

고린도후서(Corinth+後書)는 고린도교회에 보낸 남아 있는 바울의 두 번째 편지입니다. 고린도전서가 바울의 제3차 전도여행 중 주후 55년 오순절 이전(늦은 봄) 에베소에서 기록되었다면(고전 16:5-8), 고린도후서는 같은 해에 마게도냐에서 보낸 것으로 추정할 수 있습니다(2:13; 7:5). 바울은 고린도에 네 번 편지를 쓴 것으로 보입니다. 첫째 편지는 고린도전서 5장 9절에서 언급된 “내가 너희에게 쓴 편지”이고, 둘째 편지는 고린도전서 자체이고, 셋째 편지는 2장 3-4절에 언급된 “많은 눈물로 너희에게 쓴” 편지이며, 넷째 편지가 고린도후서 자체입니다. 바울은 세 번째 편지를 보낸 후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어떻게 변화되었는지 확인하고 싶어 마게도냐에서(행 20:1-2) 디도를 만나 고린도교회의 소식을 듣습니다(7:5-16). 디도가 가지고 온 소식은 긍정적입니다. 그 소식을 듣고 바울이 고린도후서를 쓴 것으로 보입니다.

 

고린도후서의 […]

고린도전서 16장 연보와 마지막 인사

고린도전서 16장 연보와 마지막 인사

주요 구절: 고전 16:1

0b0619f35d058044fbc6fa09

마지막으로 바울은 고린도교회가 구제하는 일에 동참하기를 원합니다. 성도는 예수 그리스도의 피로 한 형제자매입니다. 시공, 인종과 사회적 지위를 뛰어넘어 영적ㆍ물적 교제를 할 수 있습니다. 바울은 영적 교제뿐만 아니라, 물적 나눔도 필요함을 역설합니다. 이미 어려움에 처한 모(母) 교회 예루살렘 교회를 위한 연보를 갈라디아교회에 권유한 것처럼, 고린도교회에도 동참하도록 권고합니다(1절). 교회는 서로 도와야 합니다. 이것은 ‘서로 사랑하라’는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하는 것입니다.

초대교회는 매 주 첫 날에 모임을 가졌던 것으로 보입니다(2절). 안식일은 토요일 인데, 안식 후 첫 날에 모임을 가진 것으로 보아 일요일에 예수님의 부활을 기념하기 위하여 모인 것이 분명합니다. 이렇게 점차 그리스도인의 예배가 안식일에서 […]

고린도전서 15장 부활

고린도전서 15장 부활

주요 구절: 고전 15:58

Christ's Resurrection Awakens Indifference (1 Corinthians 15:12-20) | Via  Emmaus

바울은 앞에서 ‘도덕’ㆍ‘윤리’ㆍ‘문화’ㆍ‘교회’ 문제를 다루었지만, 이제는 ‘부활’이라는 교리를 다룹니다. 부활은 복음 전파의 핵심 내용입니다. 이미 베드로는 오순절 성령강림 때 예수님의 부활 복음을 설파했습니다(행 2:24-36). 바울 사도가 예루살렘ㆍ비디시아 안디옥ㆍ아테네ㆍ로마에서 설교할 때도 중심 내용이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입니다. 하지만, 고린도교회에 그리스도의 부활을 믿지 않는 사람들이 상당한 세력을 형성하고 있었던 것 같습니다. “…너희 중에서 어떤 사람들은 어찌하여 죽은 자 가운데서 (1____)이 없다 하느냐?”(12절) 바울은 부활 교리를 다루면서 자신의 사도성에 대해 한 번 더 분명하게 정리(1-2절)합니다. “내가 받은 것을 먼저 너희에게 (2____)하였노니…”(3절) 바울이 전한 복음은 자신이 […]

고린도전서 14장 더 큰 은사: 예언

고린도전서 14장 더 큰 은사: 예언

주요 구절: 고전 14:40

1 Corinthians 14:40 ESV - But all things should be done

바울은 고린도교회 성도들이 은사를 사유화하거나 남용함으로 나타난 문제를 해결하기 원합니다. 그래서 질서를 강조합니다. 은사는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에게 나눠주는 것(12:11, 18)이기 때문에 ‘사랑의 방법’을 따라(13장) 교회의 덕을 세우기 위해(12절) 사용해야 합니다. 바울은 마지막으로 방언과 예언의 은사를 비교하며 결론을 내립니다. “그런즉 형제들아 (1____)하기를 사모하며 방언 말하기를 (2___)하지 말라.”(39절) 초대교회 당시 방언의 은사가 호기심과 관심의 대상이었습니다. 통역되지 않는 방언을 공적인 자리에서 말하는 것은 자기에게는 좋을지 모르지만, 교회의 덕을 세우거나 다른 사람에게 유익이 되지 못합니다(5-9, 17절). “방언을 말하는 자는 (3____)의 […]

고린도전서 13장 은사의 수행 방법, 사랑!

고린도전서 13장 은사의 수행 방법, 사랑!

주요 구절: 고전 13:13

고린도전서 12장이 오용된 은사는 필요악임을 강조하지만, 13장은 은사를 활용하는 “가장 좋은 길”인 “사랑”에 대해 말합니다. “길”(way)은 ‘방법’(way)을 의미합니다. 은사를 잘 사용하는 방법이 사랑이라는 뜻입니다.

 

바울은 자신을 예로 고린도교회 성도에게 권면합니다. “내가 사람의 방언과 천사의 (1___)을 할지라도….”(1-3절), 1-3절은 조건절로 시작하여 서술절로 끝납니다. 4-7절은 사랑을 부정적이면서 동시에 긍정적으로 정의합니다. 사랑이 없으면 아무리 좋은 것들도 쓸모없습니다. 예언의 은사를 통해 “비밀”, “지식”과 “믿음”을 가지고(2절), 다른 사람을 “구제”하고, 몸을 아끼지 않는 “헌신”을 하지만, (2____)이 없으면 아무런 유익이 없습니다(3절). 그러면 이 사랑은 과연 무엇일까요? 이런 사랑을 우리가 행할 수 있을까요? […]

Go to Top